[북한역사 이야기] 해방과 김일성