과학적·실천적 역사학의 수립을 통해 한국 사회의 민주화와 자주화에 기여하기 위해 창립해 현재 700여 명의 학자들이 참여하는, 명실상부하게 한국 역사학계를 대표하는 학회로 자리매김한 한국역사연구회와 역사의 대중화에 새 지평을 연 푸른역사가 함께 ‘한국역사연구회시대사총서’를 펴낸다. ‘한국역사연구회시대사총서’는 역사학계의 중진 학자들이 참가해 총 10권(고대·고려·조선·근대·현대 각 2권)으로 완간 예정이며 ≪조선시대사 1─국가와 세계≫와 ≪조선시대사 2─인간과 사회≫의 출간으로 그 첫걸음을 뗀다. ‘한국역사연구회시대사총서’는 전 시대 전 분야를 망라해서 서술하는 대신, 시대별로 그 시대를 바라보는 새로운 틀을 제시하고 이를 바탕으로 소주제를 선정해 그동안 축적돼 온 학계의 연구 성과를 압축 정리해 깊이 있는 역사 읽기를 시도했다.

 

 

권1

정치운영과 왕권의 추이-왕권의 위상 변동에 따른 조선 정치사 개관
조선 초기: 체제 정립기 | 조선 중기: 사화와 붕당정치 | 조선 후기: 환국과 탕평정치 |
조선 말기: 세도정치

교화와 형정-백성을 무엇으로 다스릴 것인가
교화 중심의 통치체제 확립 | 형정이 중시되는 사회로의 변화 | 민인의 권리의식 향상

농민의 의무, 국가의 책임-국가 재분배 관점에서 본 재정
국가 경제 운영의 원리 | 조선 후기 국역체계의 정비 | 재정시스템의 현실화

혈통의 굴레, 신분의 구속-조선시대 양반층의 등장과 신분구조의 변화
임진왜란 직후의 경상도 함양 사회 | 국가적 평등을 지향한 사회 | 신분 변화의 이중주

교환과 시장 그리고 도시-조선 시장의 탄생과 발달
조선 전기 교환의 형태 | 조선 후기 시장의 발달 | 도시의 성장

국제 관계와 전쟁-‘끼인 나라’ 조선의 험난한 외교사
15~16세기 조명관계와 대명 인식 | 15~16세기 조일관계 | 15~16세기 조선과 여진의 관계 | 임진왜란과 명청교체의 서막 | 명청교체와 동아시아 질서의 재편성

조선 사람이 그린 세계의 이미지-중화사상에서 넓은 세계까지
현실의 새로운 경계 | 화이사상과 중화세계관 | 서구식 세계지도와 세계 인식의 지평 | 서구식 세계지도와 조선의 세계관

개방의 세계사적 흐름과 조선의 선택-쇄국과 개항
17~18세기 동아시아 국제질서와 변화 | 19세기 전반 동아시아 국제질서의 와해와 조선 | 19세기 후반 조선의 문호개방 과정

 

 

권2

성리학적 인간의 형성-조선 사람들, 성리학의 시대를 살다
성리학적 인간, 박성의 출생 | 성리학과 성리학적 인간 | 성리학을 위한 텍스트 | 성리학적인 삶

학문적 네트워크의 형성-학파와 학문교류
학파의 형성 | 학문 교류의 방식과 내용 | 학문적 네트워크의 구조

재지사족, 향촌의 지배자가 되다-사족의 향촌 지배, 그 성립과 변화
재지사족과 향촌 지배 | 16~17세기 향촌 지배의 확립과 구조 | 16~17세기 향촌 지배의 내용과 성격 |18~19세기 향촌 지배의 변화와 ‘새로운 세력’의 등장

가족에서 문중으로-집안의 내력과 형성 이야기
장가가는 남자, 무남독녀가 이어간 제사 | 장자와 동성동족이 최고 | 분화, 분열되는 친족조직 | 조선 후기의 문중화 경향: 동족마을과 문중서원

농사짓는 작인, 수취하는 지주-양반들의 농업경영
노비를 부려 농사짓던 시절 | 모내기의 보급과 밭농사의 집약화와 다각화 | 지대를 더 수취하려고 애쓰는 양반 | 양반들의 땅에 의지하던 사람들

조선의 일상-의식주를 통해 본 조선의 생활 문화
신분과 질서를 입다 | 조선 사람들의 밥과 끼니 | 초가삼간에도 예를 담다

약과 의사가 넘치는 서울, 먹을 것도 부족한 시골 18세기 후반-조선의 의료 풍경
서울의 의료 풍경과 유만주의 일기 | 김약행의 시골 생활

일탈과 저항-체제를 벗어나려는 자, 체제에 저항하는 자
마을을 떠나는 자들 | 모이면 도적, 흩어지면 농민 | 현실에 저항하는 자들 | 새로운 세상을 향해 저항하는 자들